'황제는 강했다'

한국 시각으로 25일 미국 캘리포니아 애너하임 혼다 센터에서 개최된 어플릭션의 두번째 이번트 'Day of Reckoning'으로 6개월만에 종합 전 겸 WAMMA 타이틀 일차 방어전에 나선 '종합격투기 황제' 에밀리아넨코 표도르가 역전 KO승으로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습니다.

최근 컴뱃 삼보에서의 패배, 명 복싱 트레이너이자 알로브스키의 트레이너인 프레디 로치의 타격 비하 발언, 영화 촬영 등 갖가지 문제 등으로 제대로 연습을 못한 듯 무거운 발놀림을 보였던 표도르는 알로브스키의 긴 리치와 어그레시브한 타격에 초반 고전을 면치 못했습니다. 

UFC 타이틀 전 이후 실로 오래간만의 타이틀 전이라는 점과 황제를 상대한 다는 점에서 엄청난 모티베이션을 안고 경기에 임하는 알로브스키의 타격에 표도르는 황제답지 못한 밀리는 모습을 계속 보여주였으나 이게 역시 황제의 끝은 아니었습니다.

           [표도르의 훅을 맞은 알로브스키가 공중에서 기절한 채 떨어지는 모습. 제공=Sherdog]

푸쉬킥에 복부를 얻어 맞고 '헉' 소리를 내며 링 포스트로 몰렸던 표도르는 플라잉 니킥으로 잠깐 알로브스키가 재차 플라잉 니킥을 시도하기 위해 도약하는 순간을 놓치지 않고 캐치, 공중에 떠 있는 알로브스키 앞으로 뛰어들며 카운터 라이트 훅으로 상대를 실신시키며 경기를 뒤엎어 버렸습니다. 그가 왜 황제라고 불리는지 알 수 있는 대단한 일전이었습니다.

                    [아이블에게 마지막 파운딩을 퍼붓고 있는 조쉬 바넷. 제공=Sherdog]               

프라이드 헤비급 TOP 4로 불릴 정도로 강력함을 자랑하는 캐치 레슬러 조쉬 바넷은 무에타이 베이스의 강력한 스트라이커 길버트 아이블을 상대로 경 테이크 다운 & 파운딩으로 전법으로 우세한 경기를 이끌다 3라운드 후반 견디다 못한 아이블에게 탭아웃을 받아내고 차기 WAMMA 타이틀 도전권을 바라볼 수 있게 됐습니다.  

         [유도는 쌈싸먹은 소쿠주에 싱거운 아나콘다초크를 시도중인 헤나토 소브날. 제공=Sherdog]

최근 UFC에서 방출당한 2007년 최고의 신인 라모 티에리 소쿠주는 마찬가지로 전 UFC 출신이자 미국 단체 스트라이크 포스의 현 라이트헤비급 챔피언 헤나토 '바발루' 소브날' 와의 경기에서 전혀 준비되지 모습을 보이며 그라운드 아나콘다 초크로 패배하며 프라이드에서의 돌풍이 단지 운이었음을 증명(?)했습니다.

     [마츄센코에 피니쉬 공격인 니킥을 쑤셔넣고 있는 안토니오 호제리오 노게이라. 제공=Sherdog]

최근 프랭크 미어에게 UFC 잠정 타이틀을 잃은 안토니오 호드리고 노게이라의 쌍동이 동생이자 최근 센고쿠에서 제 기량을 보여주지 못했던 호제리오 노게이라는 지금은 도산한 IFL 라이트헤비급의 전 챔피언인  블라디미르 마츄센코를 니킥으로 TKO시키며 센고쿠에서의 부진과 형의 패전의 아쉬움을 어느 정도 털어냈습니다.

                     [베테랑의 위력을 보여준 '헤드헌터' 폴 부엔텔로. 제공=Sherdog]              

표도르의 애제자인 '리틀 표도르' 키델 시델리니코프는 36전의 베테랑이자 어플릭션 첫 이벤트에서 게리 굿리지를 판정으로 꺾은 바 있는 북미 강호 폴 부엔텔로에게 초반 날카로운 타격을 구사했으나 한수 앞선 부엔텔로의 타격과
노련한 경기운영에 막혀 무기력한 경기운영을 펼치다 눈밑의 컷으로 굴욕적인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린들랜드에 기절 파운딩을 퍼붓고 있는 강자 비토 베우포트. 제공=Sherdog] 

동체급 탑 클래스의 대결로 주목을 모았던 올림픽 메달리스트 출신의 탑 그라운드 파이터 맷 린들랜드 대 전 UFC 챔피언 겸 현 케이지레이지 챔피언 비토 베우포트 간의 일전에서는 언더 훅을 던지며 들어노는 린들랜드의 턱에 원투 컴비네이션을 적중시킨 베우포트가 파운딩으로 린들랜드를 실신시키며 일찌감치 승부가 결정됐습니다.

                      [3번이나 로우블로우를 당하고도 승리를 거둔 댄 라우존. 제공=Sherdog]

UFC에서 단 1전 만에 방출 당하기는 했지만 현재 7연승 행진 중인 라이트급 기대주 댄 라우존은 목 부상으로 결장한 크리스 호로데키 대신 출장한 8전 7승의 기대주 바비 그린의 스플렉스와 연달은 로우블로우에 고전을 면치 못했으나 1라운드 종료 9초를 남겨 놓고 리어네이키드 초크로 탭아웃을 받아내며 연승 행진을 계속했습니다.

[어플릭션 'Day of Reckoning' 전경기 결과]
 
1경기 브렛 쿠퍼 > 패트릭 스페이트 (TKO 1R 4:10)
2경기 안토니오 듀라테 < 알버트 리오스 (판정 2-1)
3경기 엘씨 데이비스 > 바오 쿼치 (판정 3-0)
4경기 안토니오 호제리오 노게이라 > 블라디미르 마츄센코 (TKO 2R 4:26)
5경기 댄 라우존 > 바비 그린(길로틴초크, 1R 4:36)
6경기 폴 부엔텔로 > 키릴 시델리니코프(TKO 눈부상 3R 4:18)
7경기 라모 티에리 소쿠주 < 헤나토 '바발루' 소브날 (아나콘다초크, 2R 2:36)
8경기 비토 베우포트 > 맷 민들랜드 (KO 1R 0:37)
9경기 조쉬 바넷 > 길버트 아이블 (TKO, 3R 4:36)
10경기 에밀리아넨코 표도르 > 안드레이 알로브스키 (KO 1R 3:05) 
11경기 제이 히에론 > 제이슨 하이 (TKO 1R 1:04)
신고
Posted by kungfu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