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를 끝내고 거주지인 시카고로 돌아온 알롭스키의 짦막한 인터뷰입니다.
수염을 말끔하게 깍아서 알롭스키인지 아닌지 알아보기도 힘드네요.

면도한 모습도 샤픈하니 좋은데...인터뷰 내용은 표도르 전에서 플라잉킥을 날리고
패한 자신을 책망하는 내용이 대부분이라 안스러운 느낌이 듭니다.

자신은 이미 다음 경기를 치를 준비가 되어 있다고 하는 알롭스키의 차기 전을 기대해 봅니다.



신고
Posted by 범이아저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