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Bellator MMA 269 의 공식포스터]

UFC 라이트급 챔프 출신의 교포 파이터 밴슨 핸더슨(37, 미국)이 1년 여만의 복귀전에서 판정으로 패배, 3연속 패배를 기록하고 말았다.  

국내시각으로 17일, 자신의 홈타운이기도 한 미국 애리조나 주 피닉스 현지 시각으로 16일 개최된 벨라토르의 이벤트인 Bellator MMA 268 'Nemkov vs Ang'에 출전 만에 복귀전에 나선 핸더슨은 초반 강력한 킥 연사로 경기를 시작했으나, 고질병인 슬로우스타터라는 점을 십분 이용한 상대이자 벨라토르 라이트급 챔피언을 지낸 레슬러 브랜트 프리머스(36, 미국)의 압박에 이은 기무라 게임에 첫 라운드를 무력하게 내줘야 했다.  

표도르의 애제자로 현 라이트헤비급 챔피언 바딤 네메코프(29, 러시아)는 초반 위기를 극복, 서브미션으로 타이틀 방어와 WGP 결승을 확정지었다. 8연승 중인 기대주 쥴리우스 안리카스(30, 리투아니아)의 펀치 카운터에 제대로 걸려 초반 큰 위기를 맞이했던 네메코프는 테이크 다운으로 회복시간을 벌어 1R을 견뎌냈다. 2R,3R을 테이크 다운 후 파운딩과 암 바 시도로 흐름을 넘겨주지 않은 네메코프는 4R에서도 테이크 다운, 사이드에서 기무라로 결국 탭을 받아냈다.

두 번째 라운드에서는 묵직한 킥과 훅을 이용한 압박으로 초반 경기를 리드했지만, 클린치 게임에서 찌그러뜨려져 백을 빼앗기고 프리머스를 업은 채 경기를 마쳐야만 했다. 마지막 3R에서는 초반 카운터 훅으로 플래쉬 다운을 뽑는 극적인 장면을 보였으나 플라잉 길로틴 실패 후 길로틴에 이어 다시 백을 빼앗겨야 했고, 경기가 끝날 때까지 빠져나오지 못한데다, RNC 시도까지 내줬다. 3-0 패배. 

체급 9위이자 UFC 출신 코리 앤더슨(32, 미국)는 전 트레이닝 파트너이자 라이트헤비급 챔프이자 TUF 8 우승자 라이언 베이더(38, 미국)를 초살 TKO로 제압, 라이트헤비급 WGP 결승 겸 타이틀 전 도전권을 획득했다. 꾸준히몸을 흔들어 대며 펀칭 기회를 엿보던 앤더슨은 베이더가 앞 손 체크 훅을 내는 것을 라이트 카운터로귀 뒤를 히트, 다운시켰다. 곧바로 피냄새를 맡은 앤더슨의 파운딩이 이어졌고, 베이더가 별 대항을 못하자 레프리 제이슨 허족이 경기를 중단시켰다.

최근 전적이 좋지 않았던 KOTC 2체급 챔프 헨리 코랄레스(35, 미국) 엘리트 삼비스트 블라디슬라브 파루브첸코(28, 우크라이나)를 판정으로 잡아내고 1승을 추가했다. 타격에서 근소한 우세를 보이며 첫 라운드를 가져가진 했으나 쉽사리 우세를 잡지 못했던 코랄레스는 그러나 3R 꾸준히 찼던 카프킥이 듣기 시작하면서 난타전 중 라이트 훅으로 다운을 뽑아낸 후, 펀치 러쉬로 여러차례 상대의 안면을 히트시켰다. 피니쉬까진 이르지 못했으나 코랄레스는 3-0 승을 챙겼다.  

[Bellator MMA 268 'Nemkov vs Anglickas' 결과]         
13경기: 바딤 네메코프 > 쥴리우스 안리카스 (기무라 락 4R 4:25) * 라이트헤비급 WGP 준결승 / 타이틀 전 
12경기: 라이언 베이더 < 코리 앤더슨 (TKO 1R 0:51) * 라이트헤비급 WGP 준결승
11경기: 밴슨 핸더슨 < 브렌트 프리머스 (판정 0-3)
10경기: 헨리 코랄레스 < 블라디슬라브 파루브첸코 (판정 0-3)
09경기: 칼 알브렉슨 > 도블렛첸 야그시무라도프 (판정 3-0)  
08경기: 무하메드 베르카모프 > 잘릴 윌리스 (길로틴 초크 1R 4:05)
07경기: 닉 브라운 > 바비 리 (힐 훅 1R 1:38) * 71.12kg 계약   
06경기: 제이비어 토레스 > 그레고리 밀라드 (판정 2-1) 
05경기: 이나바 스미코 > 랜디 필드 (암트라이앵글 초크 2R 2:02) 
04경기: 레이몬드 피나 < 랜스 깁슨 주니어 (TKO 2R 1:44) 
03경기: 라파엘 몬티니 < 제일런 베이츠 (암 바 1R 3:49) 
02경기: 설리반 카울리 > 데온 클래쉬 (TKO 1R 4:59)
01경기: 콜렛 산티아고 < 마리아 핸더슨 (리어네이키드 초크 1R 0:40) * 아마추어 매치

반응형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