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253의 공식 포스터]

UFC의 534번째 이벤트이자, 253번째 넘버링 대회인 UFC 253 'Adesanya vs Costa' 가 한국 시각으로 28일, 개최지인 아랍 에미레이트 아부다비 현지 시각으로 26일, 플래쉬 포럼(Flash Forum)에서 개최됐다. 

무패 파이터 간의 미들급 타이틀 전에서는 미들급 왕자 이스라엘 아데산야(31, 나이지리아)가 거리싸움 끝에 파울루 코스타(29, 브라질)에게 첫 KO패배를 안겨주며 타이틀 방어에 성공, 롱런체제를 구축했다. 압박을 가해오지 않는 상대에 킥으로 거리를 내주지 않은 아데산야는 2R 초반 슥빡성 헤드킥을 히트시키며 압박해 나가기 시작했다. 결국 타격교환 중 얻어맞다 레프트 카운터를 허용한 코스타가 다운, 펀치와 엘보 파운등으로 TKO승을 확정지었다. 

공석인 라이트헤비급 타이틀 벨트는 랭킹 3위이자 KSW 챔프 얀 블라호비치(37, 폴란드)에게 돌아갔다. 전 챔프 존스와의 타이틀전을 치른 바 있는 1위 도미닉 레예스(30, 미국)와 신 챔프 결정전에 나선 블라호비치는 펀치와 미들킥 컴비네이션으로 상대의 옆구리에 피멍을 만들며, 1R을 챙겼다. 2R 막판 점수 획득을 위해 블라호비치가 펀치 러쉬를 가하자 레예스가 빼지 않고 타격전에 돌입했다. 레프트에 레예스가 다리가 풀리며 다운되자, 블라호비치가 추가타로 마무리했다.  

플라이급 9위의 브랜던 로이벌(28, 미국)은 7위의 강호 카이 카라 프랑스(27, 뉴질랜드)를 서브미션으로 제압, 상위 랭킹진입을 바라보게 됐다. 경기 초반, 훅 카운터를 얻어 맞고 위기를 맞았던 로이벌은 백 스핀 엘보로 위기를 극복, 적극적인 그라운드 게임과 긴 리치의 킥과 니킥, 엘보로 상대를 점점 압박해 나갔다. 2R, 프랑스의 태클에 플라잉 길로틴으로 카운터를 건 로이벌이 체중을 실어 그대로 캔버스에 돌입, 피겨포로 레그락을 고쳐 잡아 탭을 받아냈다. 

쉐인 영(27, 뉴질랜드)을 상대로 UFC 입성 전에 나선 스트라이커 루도비트 클라인(25, 슬로바키아)은 근사한 타격 KO로 UFC 첫 승을 거뒀다. 급오퍼로 계체에 실패한 클라인은 사우스 포에서의 미들킥으로 셋업을 잡아가던 클라인은 사우스 포의 앞손 잽으로 컴비네이션을 시작했다. 앞손을 붕권으로 활용한 클라인이 거리가 잡히자 마자 하이킥을 히트, 데미지를 입은 상대를 어퍼와 훅 컴비네이션으로 다운, 경기에 종지부를 찍었다.  

TUF 28 우승자 후안 에스피노(39, 스페인)는 거의 2년 만에 나선 UFC 두 번째 경기에서 서브미션으로 한 판승을 획득, 커리어 8연승을 이어갔다. 씨름과 유사한 카나리아스 백본의 에스피노는 LFA 챔프인 레슬러 제프 휴즈(32, 미국)을 4번이나 테이크 다운을 시키며 원사이드 게임을 이어갔다. 클린치에서 들배지기로 5번째 테이크 다운을 성공시킨 에스피노는 탑 마운트에서 암 트라이앵글 그립을 캐치, 그립을 유지한 채로 스카프 홀드로 이동해 어렵지 않게 탭을 이끌어냈다. 

[UFC 253 'Adesanya vs Costa' 결과]          
11경기: 이스라엘 아데산야 > 파울루 코스타 (TKO 2R 3:59) * 미들급 타이틀 전 
10경기: 도미닉 레예스 < 얀 블라호비치 (TKO 2R 4:36) * 라이트헤비급 타이틀 전     

09경기: 카이 카라 프랑스 < 브랜던 로이벌 (길로틴 초크 2R 0:48)  
08경기: 케틀랜 비에이라 > 쉬자라 유뱅스 (판정 3-0)
07경기: 하킴 다와두 > 주바이라 투흐코프 (판정 2-1) * 68.03kg 계약    
06경기: 브래드 리델 > 알렉스 다 시우바 (판정 3-0)  
05경기: 디에고 산체스 < 제이크 매튜스 (판정 3-0)
04경기: 쉐인 영 < 루도비트 클라인 (KO 1R 1:16) * 68.03kg 계약
03경기: 윌리엄 나이트 > 알렉사 카무르 (판정 3-0)
02경기: 후안 에스피노 > 제프 휴즈 (스카프 홀드 1R 3:48)
01경기: 하디스 이브라기모프 < 다닐로 마르케스 (판정 0-3)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