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4일 일본 명문단체 슛복싱에 출전하는 오두석]

올해 5월 일본의 격투기 단체 슛복싱에 참전, 동 단체의 간판스타 오가타 겐이치를 상대로 만만치 않은 승부 근성을 보여주었던 한국 입식 유망주 오두석의 11월 24일 동 단체의 이벤트 '슛복싱 월드 토너먼트 S-CUP 2008'의 대전 상대가 오늘(28일)결정됐습니다. 

슛복싱 측은 28일 도쿄의 모처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내달 24일 개최되는 자사의 최대 이벤트인 S-CUP의 출전자 명단 일부명단을 공개했습니다. 

전 한국 복싱 챔피언에서 올해 전사의 연대기를 통해 세계무에타이 연맹 타이틀까지 거머쥘 정도의 남다른 실력과 경력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기대주 오두석의 상대는 슛복싱 오스트레일리아의 기대주 그렉 페리. 일본관계자들의 평에 따르면 만만치 않은 체력과 공격력을 지닌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두 파이터는 이번 토너먼트의 리저버 매치를 치르게 됩니다. 일본 웰터급 타이틀 보유자인 카나이 켄지와 중국격투기 산다 70kg 챔프 웨이쇼우레이의 리저버 매치도 결정되어 있어 실제 부상자가 발생했을 때 토너먼트에 나설 수 있을지는 의문입니다만...

한편 지난 해 K-1 MAX 왕자이자 슛복싱의 외국인 간판스타 앤디 사워와 지난 해 S-CUP 우승자이자 오두석의 슛복싱 첫 상대였던 오가타 겐이치도 참전합니다. 사워는 에스토니아 출신의 에드윈 키바스와 격돌이 결정되었고 겐이치의 상대는 아직 미정입니다. 

또한 이번 대회에는 제법 중견 강호들의 참전이 눈에 뜁니다. 브라질 명문 슈트박스의 아카데미의 루이스 아제레도는 독일의 데니스 슈나이더밀러와의 경기가 결정됐으며 도산한 미국단체 IFL의 전 챔피언 크리스 호로데키는 또 한명의 일본인 간판 시시도 히로키와 토너먼트에서 격돌하게 됐습니다. 

스탠딩 발리튜도라 불리는 슛복싱은 스탠딩 상태에서는 관절기와 초크가 허용됩니다. 오두석 선수가 역량을 발휘해 지난 오가타 겐이치 전 판정패의 아쉬움을 떨어내길 바랍니다. 오두석은 현재 K-1 아시아맥스 참전을 목표로 태국 전지 훈련을 준비 중입니다.









 
신고
Posted by kungfu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