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데뷔 전에서 잘 싸우고도 아쉬운 패배를 기록했던 '수퍼코리언' 데니스 강의 차기 UFC 상대가 결정되었습니다.

북미 매체 MMA 정키는 몇 시간 전 프랑스 출신으로 무에타이 백본의 베테랑 스트라이커 제비어 포파 포켐이 오는 4월 캐나다 몬트리얼에서 개최 예정인 UFC 97에서 데니스 강을 상대로 UFC 데뷔 전을 치른다는 내용의 대전 계약서에 사인을 끝마쳤다고 보도했습니다.

멀티소스로 유명한 엑스맨의 등장인물이자 별명이 '프로페서 X'인 찰스 제비어 교수와 이름이 같다는 이유로 '프로페서 X'라는 닉네임으로도 잘 알려진 포파 포켐은 긴 팔다리를 능숙하게 활용하는 스트라이커로 전형적인 흑인 무에타이 타격 강자의 외관을 가진 파이터입니다.

                                    [케이지레이지 시절의 포파 포켐. 제공=파이트스포르트]

DEEP에서 한국의 강호 김훈을 KO시키기도 했던 포파 포켐은 또한 비록 지기는 스탬핑에 패하긴 했으나 2006년 프라이드에서 쇼군을 스탠딩 타격으로 몰아부치다시피 압도한 바 있는 '스네이크' 시릴 디아바테의 팀메이트 답게 타격의 스페셜리스트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영국의 제일의 메이저인 케이지레이지를 중심으로 일본의 중견단체인 DEEP, 러시아의 WAFC 2008, 유러피안 파이팅 챔피언쉽을 비롯 가장 최근에는 북미의 중견 단체 Place Fighting Champion(PFC)등 세계각지의 단체에서 활약해오다 이번에 UFC와 계약을 체결, 데니스 강을 상대로 데뷔 전에 나서게 됐습니다.


 
[포파 포켐의 가장 최근 경기. 그의 강함을 잘 알 수 있다.]

타격이라면 동급 그 어느 누구한테도 지지 않을 만한 강자인 포파 포켐입니다만, 한 가지 다행스러운 점은 정말 그라운드 방어가 시쳇말로 거지같다 할 정도로 약하다는데 있습니다. 현 UFC 파이터인 마틴 캄프만이나 전 엘리트XC 챔프 무릴로 닌자를 제외하면 탑 클래스와의 대전 경험이 적다는 것도 약점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그러나 아직 데니스 강이 한숨을 놓기에는 이른 것도 사실입니다. 데니스 강이 유명해지는데 결정적인 역할(?)했던 닌자에게 정말 어이 없을 정도로 간단히 서브미션 패배를 한 것으로 보면 레슬링으로 잡으면 된다라는 단순한(?) 의견도 나올 수 있겠지만 포파 포켐의 타격은 그렇게 만만히 볼만한 성질의 것이 아닙니다.

일단 데니스에게는 비교적 편한 상대가 주어진 것만은 사실입니다. 어느 정도 타격도 되고 레슬링과 유술이 세계 탑클래스인 탓에 그라운드로만 끌어들일 수 있다면 승리는 문제가 아니겠습니다만 그래도 끝까지 사람 잡는 다는 니킥을 포함, 포파 포켐의 타격만은 조심해 무사히 UFC 첫 승을 거둬 주었으면 합니다.

                 [또 한번의 좋은 기회를 잡은 데니스 강. 당신도 제발 좀 이겨줘라. 촬영=gilpoto]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ohandhong.tistory.com BlogIcon 오앤홍 2009.01.31 1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데니스 강의 첫 승을 기대해 봅니다.

    재밌게 글 잘 읽었습니다. 즐거운 주말 되세요..^^

  2. Favicon of https://moozine.net BlogIcon kungfu45 2009.01.31 1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겁게 읽으셨다니 감사합니다. 자주 놀러와 주시고 오앤홍님도 즐거운 주말되시길...^^

  3. Favicon of http://ohandhong.tistory.com BlogIcon 오앤홍 2009.01.31 12: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닉킥이 다른 각도에서도 보였으면 좋았을텐데요...
    아쉽네요.%%

  4. Favicon of http://pcking.tistory.com BlogIcon PC지존 2009.01.31 17: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 잘봤습니다
    일단 포켐의 다른경기를 보았으면 아쉬움이 남고,
    전형적인 무에타이 선수라는 생각이 드네요
    가슴에박힌 니킥 보기만해도 숨막히네요 ㅋ
    데니스강의 진가가 발휘되길 기대합니다

    • kungfu45 2009.02.01 10:16  댓글주소  수정/삭제

      조만간 찾아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30여전이나 치른 파이터라 전부는 무리겠습니다만^^;;;...

  5. 김용직 기자 2009.02.02 1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데니스 케인.... 연패의 나락으로 이제는 관심 밖이 될지도 모를....

  6. Favicon of http://nbajam.tistory.com/ BlogIcon 티쩜던컨 2009.02.03 23: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불안불안하네요. 탄력 좋고 사우스포에 타격가라. 리치 차이도 많이 나고 데니스 강이 고전할 가능성이 높아보입니다...

  7. 강대수 2009.02.04 0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기자님 무슨 그런 말씀을, 생각해서도 안되겠죠. 그리고 데니스 케인이라뇨? 미국식으로 쓰신건가요?

    그렇다면 케인이 아니라 데니스 캥이겠죠? 어쨋건 이번에도 진다면 퇴출까지도 무리는 아니겠습니다만,

    팬으로서 이번엔 무조건 이기는걸로 생각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