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PFL 9 2022 Play off 의 공식 포스터]

미국 제3의 중견 단체이자 리그 전 중심의 MMA 단체 프로페셔널 파이트 리그(Professional FIght League)의 올해 9번째 이벤트이자 단체 첫 해외 흥행인 PFL 9 2022 Play Off가 한국 시각과 개최지인 영국 런던 현지 시각으로  20일, 코퍼 박스 아레나(Copper Box Arean)에서 개최됐다. 

라이트급 여왕을 가리는 토너먼트 결승은 19,21시즌 디펜딩 챔프 케일라 해리슨(32, 미국)과 라리사 파체코(27, 브라질)의 3차전으로 결정됐다.  

[사이드를 잡은 해리슨이 인디로바와 공방전을 벌이고 있다]

무패의 PFL 여왕 케일라 해리슨 (32, 미국)은 마르티나 인디로바(31, 체코)을 서브미션으로 제압, 파체코와의 결승전을 확정지었다.킥 캐치 후 테이크 다운 사이드 포지션을 타낸 해리슨은 상위에서 암 바 등으로 괴롭히며 기회를 엿보았다. 결국  상대가 케이지를 차고 일어나는 틈을 놓치지 않은 해리슨이 안정적으로 탑마운트를 따냈고, 파운딩일 피하기 위해 브릿지를 치는 틈에 체스트 마운트 직전까지 올라갔던 해리슨이 탑에서 그대로 암트라이앵글을 캐치, 탭을 받아냈다.  

[추적한 콜레스닉에 펀치 러쉬를 거는 파체코]

해리슨의 부동의 라이벌 파체코는 또 한 번의 1R TKO승으로 결승에 선착했다. 작년 한 차례 맞붙었던 올레이나 콜레스닉(32, 우크라이나)을 라이트와 하이킥의 컴비네이션으로 흔들었던 파체코는 상대의 묵직한 훅 카운터에 흐름이 끊겼다. 그러나 차분히 따라들어간 파체코가 결국 바깥 쪽으로 돌던 콜레스닉을 케이지에 가둬버렸다. 난타전에서 레프트 크로스를 견디지 못한 콜레스닉이 주저 앉자 파체코가 파운딩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라이트급 결승은 시드 3위의 버바 젠킨스(34, 미국)과 4위 브랜던 러프네인(32, 잉글랜드)로 확정됐다.

[웨이드와 러프네인이 펀치를 교환하고 있다]

UFC 이후 최대의 전성기를 맞이한 크리스 웨이드(34, 미국)는 복병 브랜던 러프네인(32, 잉글랜드)의 한 수위의 타격에 판정패배,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하이킥 후 테이크 다운을 성공시켰으나 활발한 스위치와 페인트를 지닌 타격에 마음이 급해져 1R을 내준 웨이드는 2R에선 개시 직후 스트레이트, 앞손 잽, 원투에 코에 출혈, 카프킥 경쟁에서도 밀렸다. 마지막 3R, 라운드 내내 급한 웨이드에 라이트, 카프킥, 양 훅, 백 스핀 블로우와 백 스핀 킥 등 러프네인의 공격이 내내 터졌다. 

[쿠도에게 저먼을 시도하는 젠킨스 ]

초난 료의 제자로 PFL 페더급 최초의 아시안 토너먼트 세미 파이널리스트 쿠도 료지(29, 일본)는 UFC 출신의 버바 젠킨스(34, 미국)의 레슬링의 벽을 넘지 못하고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시작하자마자 저먼과 백 스플렉스를 연달아 내준 쿠도는 클린치에서 젠킨스를 돌려내고 태세를 가다듬으려 애썼다. 그러나 클린치에서 훅을 낀 채 상대를 찌그려뜨려던 쿠도는 상대의 카운터 테이크 다운을 허용해 터틀 포지션이 되어 버렸고, 순간 등에 업힌 젠킨스의 RNC에 탭을 쳐야만 했다. 

[PFL 9 2022 Play Off 결과]


<女 라이트급 플레이오프 >
09경기: 케일라 해리슨 > 마르티나 잔디로바 (TKO 1R 1:37)
08경기: 라리사 파체코 > 올레이나 콜레스닉 (판정 3-0)   

<페더급 플레이오프>
07경기: 크리스 웨이드 < 브랜던 러프네인 (판정 0-3) 
06경기: 쿠도 료지 < 버바 젠킨스 (리어네이키드 초크 1R 1:49)

<2023 PFL 유럽 예선>
12경기: 루이 서덜랜드 < 에이브러햄 배들리 (판정 0-3)
11경기: 타요 오둔조 < 마그너스 온예카 이버슨 (TKO 1R 4:36)  
10경기: 알리 탈렙 > 다리우스 마피 (길로틴 초크 1R 1:50)
05경기: 다코다 디체바 > 하사나 자베르 (TKO 1R 0:58) 

<쇼케이스 바웃(원매치)>

13경기: 마르친 헬드 > 마일스 프라이스 (길로틴 초크 2R 2:37)
04경기: 시메온 파웰 > 주앙 파울로 파군데스 (TKO 2R 1:56)
03경기: 스튜어트 오스틴 > 소피아니 부키슈 (판정 3-0)
02경기: 오마르 후세인 아부파라 < 알렉산더 치조프 (리어네이키드 초크 3R 4:12)
01경기: 제벤주이 루이즈 > 라파엘 우쳉부 (판정 3-0)

반응형
Posted by giIpo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반응형

[2021 PFL 4의 공식 포스터] 

TFC 챔피언 조성빈의 부상으로 인한 리그 이탈로 인해 아쉬움을 남기고 있는 북미의 제3 메이저 MMA 단체 프로페셔널 파이트 리그(Professional Fight League)의 2021년 4번째 이벤트인 2021 PFL 4가 한국 시각으로 11일, 개최지인 미국 뉴저지 주 아틀랜타 현지 시각으로 10일, 오션 카지노 리조트(Ocean Casino Resort) 특설 케이지에서 개최됐다. 

[상대의 킥 타이밍에 맟줘 쉴드가 카운터 펀치를 내고 있다]

복싱 4대 기구 3체급을 석권한 무패의 프로복서이자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출신의 엘리트 복서 클라리사 쉴드(26, 미국)은 MMA 데뷔 전에서  BJJ 베이스의 9전의 중견 브리트니 엘킨(34, 미국)를 TKO로 제압했다. 탑 마운트에서 살아남으며 1R을 버텨낸 쉴드는 2R에서도 암트라이앵글, 암 바 등을 견뎌냈다. 단순한 상대의 킥에 카운터 펀치를 날리던 쉴드는 엘킨의 태클을 스프롤, 파운딩을 퍼부었고, 대항을 포기한 엘킨을 본 레프리가 경기를 중단시켰다.    

[태클을 시도하는 알리에프를 라이트로 요격하는 라자보프]

19년 레귤러 시즌부터 참전 중인 로익 라자보프(30, 타지키스탄)는 초살 승리로 단숨에 라이트급 리그 랭킹 1위를 찍었다. 판정승으로 3점을 벌어논 아크메드 알리에프(31, 러시아)를 2차 레귤러 상대로 맞이한 라자보프는 잠시간의 상호 패링 이후 왼쪽으로 돌면서 레프트와 라이트 콤보를 시도했다. 고개를 돌린 알리에프의 관자돌이에 라이트가 직격했고, 크게 흔들린 상대의 발목 태클을 탈출한 라자보프가 차분한 파운딩으로 종지부를 찍고 승점 6점을 확보했다.

[스턴의 힙 드로우의 상위를 내준 모라에스가 기무라를 시도하고 있다]

1차 전서 KO패를 기록하며 불안한 리그 스타트를 끊었던 쉐이먼 모라에스(30, 브라질)는 근사한 서브미션 카운터로 승점 5점을 획득, 다음 기회를 바라볼 수 있게 됐다. 2차전 상대인 제시 스텬(29, 미국)의 계체 미스로 인한 패널티로 인해 유리한 위치에서 경기를 시작한 모라에스는 2R 초반 크로스 라이트로 플래쉬 다운을 뽑는 등 타격 압박을 더했다. 라운드 막판 스턴이 근사한 힙 드로우를 성공시켰지만, 하위에서 곧바로 기무라를 잡은 모라에스가 롤링, 탭을 이끌어냈다.  

[킥으로 오스파노프의 복부를 공략하는 웨이드]

크리스 웨이드(33, 미국)는 첫 참전한 스트라이커 아만 오스파노프(31, 카자흐스탄)을 2R TKO로 꺾고 5점을 차지. 도합 8점으로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많이 때리고 많이 맞는 난전을 거듭한 웨이드가 2R 중반 백으로 돌던 상대를 향해 오소독스에서 오른 손을 뻗은 후 오른 발 미들킥을 날렸다. 뻗은 손을 펀치로 오인 숙여버린 오스파노프가 킥을 허용, 스탠딩 그로기에 빠졌고, 웨이드가 근접거리 레프트 세 방으로 실신, 마무리를 지었다.  

[2021 PFL 4 레귤러 리그 결과]          

<女 라이트급 70.3kg 리그 1차전>
09경기: 클라리사 쉴드 > 브리티니 엘킨  (TKO 3R 1:44) 

<라이트급 70.3kg 리그 2차전>
08경기: 클레이 콜라드 > 조일턴 루터바흐 (판정 2-1)
05경기: 알렉산더 마르티네즈 < 네이던 슐츠 (판정 1-2)
04경기: 마르친 헬드 < 올리비에 오뱅 메르시에 (판정 3-0)
03경기: 아흐메드 알리에프 < 로익 라자보프 (TKO 1R 0:27)    

<페더급 65.7kg 리그 2차전>
07경기: 버바 젠킨스 > 바비 모펫 (판정 3-0)
06경기: 브랜던 러프네인 > 타일러 다이아몬드 (판정 2-1) 
02경기: 제시 스틴 < 쉐이먼 모라에스 (기무라 락 2R 4:59)
01경기: 크리스 웨이드 > 아만 오스파노프 (KO 2R 2:18)



반응형
Posted by giIpot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