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GFC 07 의 공식 포스터]

ZEUS FC 라이트급 챔피언 정한국(30, 팀 매드)이 난타전 끝에 또 하나의 벨트를 허리에 감는데 성공했다. 

29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젠틀맨 플라워 FC의 첫 서울대회인 GFC 07의 메인 이벤트에 출전, 한 차례 연기됐었던 워독 챔피언 신승민(29, 쎈짐)과의 단체 초대 라이트급 챔프 결정에 나선 정한국은 상대의 히트율 높은 볼륨 타격에 애를 먹었으나, 특유의 뚝심넘치는 전진 타격을 끝까지 고수, 판정승을 거두고 프로 두 번째 벨트를 손에 넣었다.  

초반 두터운 가드복싱과 칼프킥의 조합으로 상대의 다리에 적잖은 데미지를 안기며 첫 라운드 초반을 지배했던 정한국은 신승민이 칼프킥을 맞받아 치면서 흐름을 조금씩 내줬으나 1R을 가져갈 수 있었다.  신승민은 정한국이 가드를 풀고 나오는 타이밍에 어느 정도 익숙해지자 카운터와 볼륨 타격으로 두 번째 라운드를 챙기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그러나 챔피언이 결정되는 마지막 3R, 정한국은 타격을 안면에 피격당하면서도 꾸준히 훅으로 러쉬, 데미가 쌓인 상대의 바디를 효과적으로 공략하며 어느 정도 기세의 우위를 점할 수 있었다. 신승민도 그림같은 3연속 펀치 콤보나 정한국의 마우스피스를 날려버릴 정도의 타격을 내며 끝까지 물러서지 않았으나, 저지의 우세를 얻어내지 못했다. 

[Gentleman Flower FC 07 결과]     
09경기: 신승민 < 정한국 (판정 0-2) * 라이트급 초대 타이틀 
08경기: 임동주 < 전용준 (판정 0-3)   
07경기: 정용수 > 조성현 (판정 2-0)  
06경기: 김준현 < 장백호 (판정 0-3) 
05경기: 방영준 < 이성재 (판정 0-3) 
04경기: 브래넌 김 < 이환성 (암 바 1R 2:33)
03경기: 김연균 > 김성윤 (판정 3-0) 
02경기: 아스커 바자노프 > 신재영 (판정 0-3) 
01경기: 장근영 < 장윤성 (판정 0-3)

반응형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