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2022 PFL 4 레귤러 리그의 공식 포스터]

리그 전 중심의 북미 메이저 종합격투기 이벤트 PFL이 올 시즌 중반의 스타트 이벤트인 2022 PFL 4 레귤러 리그가 한국 시각으로 18일, 개최지인 미국 조지아 주 애틀랜타 현지시각으로 17일, 오버타임 엘리트 아레나(Overtime Elite Arena)에서 개최, 시즌 후반 스타트를 끊었다. 

'최두호 킬러' 제레미 스티븐스(36, 미국)에게 판정승을 거두며 호조의 시즌 스타트를 끊었던 UFC 출신 클레이 콜라드(29, 미국)무리한 그래플링 게임으로 인한 스태미너 저하 탓에 역전 판정패로 체급 4위 진입에 실패, 이번 시즌을 마감했다.

1 판정승의 알렉스 마르티네즈(28, 파라과이)에게 초반 바디샷과 태클로 1R을 챙겼던 콜라드는 2R, 펀치로 플래쉬 다운을 뽑았지만, 무리한 암 바 시도를 했다 오히려 백 초크를 잡힐 뻔했다.  3R 여전히 강력한 바디샷 연계의 타격 콤비네이션을 피로했던 콜라드는 그러나 체력저하로 인해 움직임이 둔해졌고, 그래플링에 시달리다. 2-1 역전 판정패를 기록했다. 

지난 시즌에서 부상당한 자신 대신에 출전했다가 우승까지 해버린 2022년 라이트급 우승자 하우쉬 맨피우(30, 브라질)을 상대로 올 시즌 2차전에 나섰던 전 UFC 리거 올리비에  오뱅-머시에르(33, 캐나다)는 심판 전원일치 판정으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 총 6점을 획득했다. 1차전서 콜라드에게 판정패한데다 쉽지 않았던 전일 계체량을 치렀던 제레미 스티븐스는 2-1 판정으로 마일스 프라이스(34, 아일랜드)를 잡아냈다. 

2021 시즌 체급 챔프이자 TUF 브라질 3 우승자 안토니우 카를로스 주니어(32, 브라질)는 동포인 부르스 소토(32)와의 스파링에 가까웠던 루스한 게임에서 클린치, 테이크 다운과 잽으로 경기를 리드, 3R 판정승을 거뒀다. 시즌 오프닝 매치에서 초살 다스 초크로 뽑아낸 6점을 보유하고 있던 카를로스는 이번 승점 3점을 더해 9점을 , 현 라이트헤비급 3위를 마크, 플레이 오프 진출 가능성을 남겼다.

올시즌 첫 매치에서 오버 핸드라이트로 1R KO승을 기록해 6점을 챙겼던  UFC 리거 오마리 아크메도프(34, 러시아)는 2R 암트라이앵글 초크로 전 라이진 리거 테오도라스 아우크스톨리우스(30, 리투아니아)를 실신시키고 5점을 획득할 수 있었다. 총점 11점으로 이날 빅토르 페스타(31, 체코)를 펀치로 KO시켜 6점을 추가로 받은 UFC 리거 랍 윌킨스(30, 호주)와 현재 라이트헤비급 공동 1위를 기록 중이다. 

[2022 PFL 4 레귤러 리그 결과]  

<라이트급 리그전>
10경기: 클레이 콜라드 < 알렉스 마르티네즈 (판정 1-2)  
08경기: 하우쉬 맨피우 < 올리버 오뱅-머시에르 (판정 0-3) 
07경기: 제레미 스티븐스 > 마일스 프라이스 (판정 3-0)  
05경기: 네이던 슐츠 > 마르친 헬드 (판정 3-0) 
01경기: 제이크 차일더스 < 네이트 제너맨 (리어네이키드 초크 2R 2:00)

<라이트헤비급 리그전>
09경기: 안토니우 카를로스 주니어 > 브루스 소토 (판정 3-0)
06경기: 테오도라스 아우크스톨리우스 < 오마리 아크메도프 (암트라이앵글 초크 2R 2:50)      

04경기: 에밀리아노 소르디 < 딜런 몬테 (TKO 1R 1:32)  

03경기: 랍 윌킨스 > 빅토르 페스타 (TKO 1R 3:03)
02경기: 조쉬 실베이라 > 마르친 햄렛 (TKO 1R 3:27)


반응형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