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Afreeca TV Road Championship 007 의 공식 포스터]

국내 1위 스트리밍 업체 아프리카와 1위 MMA 단체 로드 FC의 합작 이벤트인 Afreeca TV ROAD Championship의 7번째 대회이자 2022년 첫 대회인 ARC 007이 18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 내에 위치한 HOT6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개최됐다.

[송지훈의 두부에 플라잉 니 킥을 날리는 설영호]

로드의 격투기 서바이버 프로그램 파이트 클럽에서 가장 주목을 받았던 설영호(26, 이천MMA)는 니 킥을 앞세워 프로 데뷔 전에서 판정승을 거뒀다. 20kg나 무거운 '우치하' 송지훈(23, 딥앤하이)과의 지리멸렬했던 첫 라운드를 보낸 설영호는 길로틴 시도와 니 킥으로 송을 잠깐이나마 무릎꿇리는가 하면 가드 위였지만 니 킥 연사로 2R을 챙겼다. 마지막 3R 더티 복싱에서의 어퍼 등으로 재미를 본 설이 라운드 막판, 니 킥을 퍼부었고, 경기가 종료, 3-0 판정승을 가져갔다. 

[정호연을 펀치로 몰아붙이는 배동현]

K2 출신의 전 축구선수 배동현(35, 팀 피니시)은 홍윤아의 팀 메이트로 프로 첫 경기에 나선 정호연(23, 송탄MMA)을 파운딩으로 제압, 연승을 재계했다. 경기 시작하자마자 러쉬를 감행한 배동현은 근접 거리에서 더티 복싱, 테이크 다운 후 파운딩으로 1R을 챙겼다. 이어진 2R, 펀치 카운터에 몇 차례 걸렸으나, 압박을 계속했던 배동현은 정호연을 찌그러뜨리는데 성공, 들러붙어 숏 블로우 연사, 길로틴 그립으로 다시 주저 앉힌 후 파운딩으로 레프리 스탑을 이끌어냈다.  

[기습적인 펀치 러쉬로 이준모를 다운시키는 이성원]

파이트클럽 출신 간의 첫 대결에서는 삼비스트 이성원(22, 마이티짐)이 펀치 한 방으로 이준모(24, 프리)를 잡고 생애 첫 프로 경기를 승리로 장식, 첫 파이트클럽 출신 승자가 됐다. 로우킥이나 긴 스트레이트 등 적극적인 타격을 내는 상대방에 비해 몸으로 압박해 들어가는, 서둘지 않는 압박을 걸어댔던 이성원은 레프트 스트레이트로 상대를 고정, 라이트를 다운을 뽑아냈다. 이준모의 이상을 감지한 레프리가 즉시 경기를 중단, 이성원의 승리가 확정됐다.  

[타격 교환 타이밍을 보는 최지운과 권민우]

정문홍 회장의 제자 최지운(19, 원주 로드짐)은 권민우(16, 남양주 팀파이터)의 세컨으로부터 타월투척을 받아내고 TKO승을 챙겼다. 최지운의 타격 압박에 케이지에 등을 붙은 권민우가 쉴 새없이 타격을 휘두르는 상황이 경기 내내 전계되는 가운데 리치를 살린 권민우의 위력적인 원투와 훅이 몇 차례 명중했으나, 승부를 뒤집기엔 부족했다. 결국 3R 중반 킥 캐치에 균형이 무너진 권에게 최의 파운딩이 연달아 꽃히자 보다못한 권 측 세컨이 타월을 던졌다.

[승부가 난 후 캔버스를 돌며 승리를 자축하는 세르게이 림]

전 유도 국가대표 출신간의 일전에서는 중화단체 ICKF의 챔프 김의종(28, JB짐)이 유도무대에서 최민호를 꺾은 바 있는 까레이스키 세르게이 림(33, MMA 팜스, 카자흐스탄)의 우직한 서브미션에 프로 첫 승의 희생량이 됐다. 초반 근사한 스탠딩 백 캐치 등 좋은 모습을 보여줬으나, 무리한 클린치 니 킥 시도와 로우킥 부재 등 리치를 살리지 못한 경기로 1R을 마친 김은 2R에서도 같은 스탠딩 백 캐치를 시도했다가 힐 훅에서 이어전 니 바에 탭을 치고 말았다. 

[김진국과 이정현이 난타전을 벌이고 있다]

이정영의 동생 이정현(23, 쎈짐)은 무에타이 국가대표 김진국(33, 오스타짐)의 서브미션에 무너졌다. 김진국과 난타전을 벌이던 이정현은 1R 테이크 다운을 시도하던 중 김진국의 카운터 길로틴을 빠져나왔으나, 타격 히트에서 조금씩 밀리며 흐름을 내주기 시작했다. 2R, 이정현의 버팅으로 잠시 중단 되었던 경기가 재계, 김진국이 낮은 테이크 다운을 성공 후 사이드에서 어깨와 팔을 싸잡아 누르기 시작, 결국 본 플루 초크에 그라운드 재한 시간이 지나기 전 이가 실신해버렸다.

[Afreeca TV Road Championship 007 결과]     
08경기: 설영호 > 우치하 송 (판정 3-0) * 무제한급 
07경기: 배동현 > 정호연 (TKO 2R 2:29) * 무제한급
06경기: 손지훈 < 이길수 (판정 3-0) * 63kg 계약 
05경기: 이성원 > 이준모 (KO 1R 1:23) * 75kg 계약 
04경기: 최지운 > 권민우 (TKO 3R 1:51)  
03경기: 김의종 < 세르게이 림 (니 바 2R 1:21)   
02경기: 이정현 < 김진국 (본 플루 초크 2R 1:47) * 68kg 계약 
01경기: 이신우 > 이재훈 (판정 2-1)

반응형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