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슬링, 유도, 대동류합기유술, 아이키도의 콜라보 세미나 개최
< 각 무술의 중심 컨트롤 및 기술 비교 세미나 > 7월 13일에 열려

지난 3월 국내 무술 애호가들의 큰 관심을 모았던 ‘중심’ 세미나가 오는 7월 13일 코리안탑팀 낙성대점에서 다시 열린다. 무술 연구 컨텐츠 그룹 유심회가 주최하는 ‘중심’ 세미나는 여러 유파의 무술들이 각각 ‘중심’이라는 개념을 어떻게 받아들이고 어떤 식으로 컨트롤하는지를 보여줌으로써 서로의 유사성과 차이를 실제로 확인해보자는 취지로 기획되고 있다.

유심회는 지난 1회 세미나 때 레슬링, 유도, 팔괘장, 대동류합기유술, 아이키도까지 5개 동서양 무술의 전문 지도자 8명을 불러 모았다. 이처럼 접점을 만들기 어려운 무술들을 한 자리에서, 그것도 ‘중심 컨트롤’이라는 핵심만을 뽑아서 보고 배울 수 있다는 기획은 정원 20명이 불과 일주일만에 마감되는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키며 1회 세미나는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2회 세미나는 팔괘장이 빠진 4개 종목으로 구성되지만 강사진은 더욱 화려해졌다. 굴지의 명문 레슬링 베이스 MMA팀인 코리안탑팀 이양훈 수석 코치와 현역 경찰이기도 한 아이키도 삼성당의 성주환 도장장이 새롭게 합류하여, 코리아 유도 논현동 유재훈 관장과 박영규 사범, 대동류합기유술 김태욱, 김기태 사범 등과 교류의 장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각 무술을 선보이기만 했던 1회와 달리 2회 세미나는 마지막 5부에서 전 강사진이 함께 질의응답과 토론을 펼치는 토크 콘서트 시간을 갖기로 했다. 무술계 스타 강사들이 서로에게 어떤 관점과 생각을 가지고 있고, 어떤 식으로 서로의 기술이 영향을 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 뿐만이 아니다. 故 장인목 선생 이후 처음으로 대동류합기유술 비전목록을 받은 한국인인 김태욱 사범이 자신의 비전목록 실물을 공개하고, 그에 수록된 기술을 일부 선보일 예정이다. 그야말로 대동류합기유술의 ‘원형’ 기술이라고 할 수 있는 비전목록 상 기술을 실물과 함께 비교하며 공개하는 것은 한국만이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최초라고 할 수 있는 엄청난 역사적 사건이다.



제2회 중심세미나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7월 12일 금요일 자정까지 다음 링크를 통해 신청서를 작성한 후 참가비를 입금하면 된다. ( 신청폼 작성 : https://forms.gle/rtsvNdqNdK18HRBc6 )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