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RIZIN 039 의 공식 포스터]

일본 최대 메이저 격투기 이벤트 라이진 FF의 39번째 넘버링 대회이자 대회사 48번째 흥행인 RIZIN 039 가 23일 일본 후쿠오카에 위치한 마린 멧세 후쿠오카에서 개최됐다. 

[우시쿠를 삼각으로 캐치한 클레밸이 양 손으로 목을 당기고 있다 ]

타이틀 홀더이자 DEEP 동체급 현역 챔프이기도 한 우시쿠 쥬타로(27, 일본)에게 도전한 전 KSW 페더급 챔프 출신의 탑 클래스 주지떼로 클레벨 코이케(33, 일본)는 예고한 대로 서브미션 기술인 트라이앵글 초크로 승리, 신 챔프에 등극했다. 두 차례 테이크 다운, 하위에서 암 트라이앵글로 앞선 1R을 보낸 코이케는 2R 목감아 던지기로 백에 올라탄 뒤 트라이앵글을 셋업, 머리를 잡아당겨 타이트함을 더해 탭을 받아냈다. 

[일어나다 무방비가 된 츄커스에게 훅을 꼽는 스다리오]

폭행 사건으로 MMA로 넘어온 스모선수 출신의 스다리오 츠요시(25, 일본)는 상대방의 빈틈을 놓치지 않는 펀치와 파운딩으로 1승을 챙겼다. 프로 공식전적 7전 전승, 승률 100%의 불가리안 야노스 츄커스(32, 불가리아)와 접전으로 첫 라운드를 보낸 스다리오는 2R 시작하자마자 킥을 차다 넘어진 상대가 일어나는 틈을 놓치지 않고 펀치로 다운을 뽑아냈다. 곧바로 스다리오의 파운딩과 그라운드 니 킥이 이어졌고, 레프리가 츄커스를 구해냈다.

[다케다에게 암 바를 잡힌 제인이 버티고 있다]

UFC 출신의 강호 자니 케이스를 완봉으로 잡아냈던 그레코로망 레슬러이자 전 DEEP 라이트급 왕자 다케다 코지(27, 일본)는 근사한 서브미션으로 미국 배테랑을 제압, 쾌조를 이어갔다. 하와이에서 열렸던 라이진 오디션에 참가했던 전 벨라토르 리거 잭 제인(32, 미국)을 포스트로 몰아붙인 코지는 장기인 백 스플렉스를 연발, 상대를 캔버스에 끌어들였다. 기무라 그립째로 상대를 들어올린 다케다가 암 바를 캐치했고, 회전했으나 탈출에 실패한 제인이 탭으로 경기를 포기했다.  

[우사미의 스트레이트에 피격당하는 사사키]

ROAD FC에서 활약했던 베테랑 사사키 신지(42, 일본)은 라이진 데뷔 전에서 5전의 신인에게 역전 TKO로 패배, 경착륙하고 말았다. 학생시절부터 복싱과 극진 가라데를 베이스로 삼고 있는 스트라이커 우사미 쇼 패트릭(22, 일본)에게 2라운드까지 클린치와 테이크 다운, 상위 압박 등 그래플링으로 경기를 이끌던 사사키는 마지막 3R, 타격 전으 벌이던 중 레프트 훅에 피격, 바디 훅과 스트레이트 컴비네이션에 다운, 전투불능이 되어 버렸다. 

[RIZIN 039 결과]

<MMA>
12경기: 클레벨 코이케 > 쿠리아키 쇼고 (암 트라이앵글 초크 2R 1:29) 
11경기: 스다리오 츠요시 > 야노스 쿠스카 (TKO 2R 0:30) 
10경기: 야치 유스케 > 보이드 앨런 (판정 3-0) 
09경기: 다케다 코지 > 잭 제인 (암 바 1R 3:35)
08경기: 사사키 신지 < 우사미 쇼 패트릭 (TKO 3R )
07경기: 아베 다이치 > 타무라 히비키 (판정 3-0)
05경기: 아시다 타카히로  > 나카다 히로타카 (판정 3-0)
04경기: 나카하라 요시키 > 하라구치 아키라 (TKO 1R 2:37) 
03경기: 테즈카 모토노부 > 메이만 마메도프 (TKO 1R 4:33)  

<KICK>
06경기: 우메노 겐지 > 트랜트 거드햄 (TKO 1R 0:21)
02경기: 카케루 < 쿠리아키 쇼고 (TKO 2R 1:42) 
01경기: 세키 코이치로 < 레이토 브레이블리 (TKO 1R 0:34) 

* 사진=RIZIN FF

반응형
Posted by giIpot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