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MAX FC 022 의 공식 포스터]

한국 입식격투기 계를 리드하는 선두 킥복싱단체 MAX FC의 2021년도 마지막 흥행인 MAX FC 022 in 사천이 경상남도 사천에 위치한 삼천포 체육관에서 4일 개최됐다. 

[승리 후 포즈를 취한 정성직]

MMA 출신 선수간의 리턴 매치로 주목을 받았던  -85kg급 수퍼미들급 타이틀 전에서는 첫 타이틀 방어전에 나섰던 체급 왕자 정성직(32, 서울 PT365)은 1차전에서 계체오버로 판정패를 기록했던 김현민(36, 서울 싸비MMA)에게 리벤지를 달성. 체면 치례에 성공했다. 긴 리치를 앞세우며 들어오는 김현민을 앞손으로 요격, 히트 수에서 크게 앞서며 심판 전원일치 판정승을 달성했다. 클린치에서 욕설 교환으로 막판 신경전이 오갔으나, 소동으로 번지진 않았다.  

[가드 사이를 쑤셔는 스트레이트로 황효식을 공량하는 김상재]

은퇴를 깨고 복귀, -55kg 밴텀급 타이틀을 추가한 55전의 벨트 콜렉터 김상재(33, 진해 정의회관)는 33전을 치러 낸 동갑내기 베테랑 황효식(33, 인천 정우관)을 압살 KO로 잡아내며 국내 최고 레벨임을 과시했다. 프론트 킥으로 상대의 안면을 찌르며 경기를 시작한 김상재는 돌아나오면서 나오며 던진 라이트 두 방으로 첫 다운을 뽑아냈다. 일어난 황효식을 플라잉 니 킥과 원투 훅 러쉬로 잡아나가던 김상재는 교과서적인 스트레이트 훅 콤보로 상대를 실신시켜버렸다.   

[MAX FC 022]

<퍼스트 리그 018>
05경기: 서형섭 < 남지훈 (판정 0-3)
04경기: 양창원 > 조원태 (판정 3-0) 
03경기: 강정모 > 강동묵 (KO 3R 0:51) 
02경기: 지정환 > 김승현 (판정 0-3) * 김승현의 계체 실패에 의한 판정패   
01경기: 김석륜 > 류창현 (판정 0-3)
 

<맥스리그>
04경기: 정성직 > 김현민 (판정 3-0) * 수퍼미들급 타이틀 전 
03경기: 김상재 > 황효식 (KO 1R 2:11) * 밴텀급 타이틀 전
02경기: 이혜민 < 최수인 (판정 0-3)
01경기: 장준현 > 정용우 (판정 3-0) 

반응형
Posted by kungfu45

댓글을 달아 주세요